예루살렘 입성


예수님은 말씀을 마치시고, 예루살렘에 입성하시기 위해서 제자들에게 마을에 가서 말을 한필을 끌고 오라고 말씀하셨다. 주님께서 쓰시겠다고 하면 그냥 줄 것이니 끌고 오시라고 하셨다.

예수님이 말을 타고 예루살렘에 입성하자 많은 사람들이 겉옷을 벗어서 길에다 깔고, 어떤 사람들은 나뭇잎 가지를 꺾어서 길에 깔아 드리면서 환영의 노래로 호산나 다윗의 자손이여 복되도다 주 이름으로 오시는 이! 가장 높은 곳에서 호산나!" 하면서 찬양을 드리면서 왕으로 환영을 해주셨습니다.

(마 21:  1) 저희가 예루살렘에 가까이 와서 감람산 벳바게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께서 두 제자를 보내시며
(마   21:  2) 이르시되 너희 맞은편 마을로 가라 곧 매인 나귀와 나귀
     새끼가 함께 있는 것을 보리니 풀어 내게로 끌고 오너라
(마   21:  3) 만일 누가 무슨 말을 하거든 주가 쓰시겠다 하라 그리하면
     즉시 보내리라 하시니
(마   21:  4) 이는 선지자로 하신 말씀을 이루려 하심이라 일렀으되
(마   21:  5) 시온 딸에게 이르기를 네 왕이 네게 임하나니 그는 겸손하여
     나귀, 곧 멍에 메는 짐승의 새끼를 탔도다 하라 하였느니라
(마   21:  6) 제자들이 가서 예수의 명하신대로 하여
(마 21:  7) 나귀와 나귀 새끼를 끌고 와서 자기들의 겉옷을 그 위에 얹으매
     예수께서 그 위에 타시니
(마 21:8) 무리의 대부분은 그 겉옷을 길에 펴며 다른이는 나무 가지를 베어
     길에 펴고
(마   21:  9) 앞에서 가고 뒤에서 따르는 무리가 소리질러 가로되 호산나
     다윗의 자손이여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가장
     높은 곳에서 호산나 하더라
(마 21: 10) 예수께서 예루살렘에 들어가시니 온 성이 소동하여 가로되 이는
     누구뇨 하거늘
(마   21: 11) 무리가 가로되 갈릴리 나사렛에서 나온 선지자 예수라
     하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