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펴내면서
차례
후기

홈페이지로

KCM_Home

나도 할 수 있다는 위대한 모범

    내가 네게 명한 것이 아니냐 마음을 강하게 하고 담대히 하라 두려워 말며 놀라지 말라 네가 어디로 가든지 네 하나님 여호와가 너와 함께 하느니라 하시니라(수1:9)

    왕년의 올림픽 챔피온 찰리 패독이 동부기술고등학교에서 젊은 이들에게 강연을 했다. '나도 할도 있다. 고 여러분이 생각한다면 여러분은 반드시 해낼 수 있습니다!" 그는 젊은이들을 자극했다. "여러분이 진정으로 믿는다면 여러분의 소원은 성취됩니다!"

    강연이 끝난 후 한 청년이 다가와 패독 씨에게 이렇게 말했다. "선생님, 나도 선생님처럼 올림픽 챔피온이 될 겁니다!" 청년은 마침내 1936년의 동베를린 올림픽에서 4개의 금메달을 획득한 이 청년의 이름은 제세 오웬스였다.

    제세 오웬스는 군중들의 대환영을 받으며 카퍼레이트를 벌였다. 사인을 해달라는 군중들 때문에 그를 태운 차는 가끔씩 멈춰야 했는데, 한 소년이 그에게 다가와서 "오웬스씨, 나도 올림픽 선수가 될 거예요!"하며 진지한 얼굴을 했다. 그는 소년의 팔을 힘주어 잡으며 대답했다. "그래, 열심히 하렴, 네가 열심으로 믿으면 꼭 그렇게 될 수 있단다!"

    이 소년의 이름은 하리슨 본스 딜라드로, 1948년에 개최된 런던 올림픽에서 제세 오웬스를 능가하는 기록을 세웠다. 이렇듯 사람들은 매일 누군가의 위대한 모범에 영감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