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펴내면서
차례
후기

홈페이지로

KCM_Home

나는 위대한 일을 시작했다.

    풍세를 살펴보는 자는 파종하지 아니할 것이요 구름을 바라보는 자는 거두지 아니하리라(전11:4).

    몇 년 전부터 나는 매일 수마일씩 달리기를 했었다. 그러다 어느 날 사다리 위에서 떨어져 병원에 입원하게 되었고, 그 때문에 몇 달 동안 달리기를 하지 못했다. 그리고 퇴원한 후에는 걷는 것조차 하지 않았다. 미룬 것이다.

    그런데 하루는 머리를 깎아주러 온 나의 이발사가 일주일 동안은 매일 한번씩 머리를 감고, 젖은 머리를 말리려면 좀 걸어야 한다고 말해 주었다. 그 말은 참으로 효과있는 것이었다.

    그 얼마 후부터 나는 달리기를 시작하게 된 것이다.
    나의 이발사가 나로 하여금 문을 열고 시작하도록 만든 것이다.

    당신은 아직도 시작하지 않았는가? 불문곡직, 지금 당장 시작하라. 우선 한 발작 내딛고 자신에게 이렇게 말하라.
    "나는 위대한 일을 시작했다. 결코 중지해서는 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