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펴내면서
차례
후기

홈페이지로

KCM_Home

내일 일은 내일 염려할 것이요

    그러므로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 내일 일은 내일 염려할 것이요 한 날 괴로움은 그 날에 족하니라(마6:34).

    예수께서는 늘 순간에 대해 강조하셨다. 그러나 우리들 대부분이 순간순간들을 알차게 살지 못하고 있다. 그렇기는 커녕 미래나 과거를 지나치게 강조 하다가 현재를 희생시키고 마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한번 신중히 생각해 보라. 오직 이 순간만 당신이 활용할 수 있다. 내일과 어제는 당신의 특권 속에 포함되어 있지 않는 것이다.
    현재를 최대로 즐겨라. 미래에 대한 예비도 하라. 과거에 대한 회개도 하라. 어쨌든 당신은 하나님의 당신에게 주신 이 순간을 마음껏 즐길 권리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