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펴내면서
차례
후기

홈페이지로

KCM_Home

가장 보람있는 일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너희가 알거니와 부요하신 자로서 너희 를 위하여 가난하게 되심은 그의 가난함을 인하여 너희로 부요케 하려 하심 이니라(고후8:9)

    노먼 빈센트 필 목사가 어느 의사에게 이렇게 물은 적이 있다.
    "당신이 지금까지 의사로서 한일 중에서 가장 보람있는 일은 무엇입니까?"
    의사는 잠시 생각하더니 이렇게 말했다.
    "제 인생을 변화시킨 사건이 하나 있습니다. 살아날 수 있는 확률이 10% 밖에 없는 매우 허약한 소녀가 있었습니다. 간호원들이 수술준비를 하는 사이에 나는 수술대 위에 있는 소녀에게로 나아갔습니다. 그때 그 소녀는 이 렇게 말했습니다.

    '선생님 부탁이 있습니다. 저는 매일 잠자기 전에 기도합니다.
    지금 기도해도 괜찮겠죠.'
    그때 나의 마음은 매우 괴로웠습니다. 나는 평소 주를 잘 섬기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나는 그 소녀에게 나를 위해서도 기도해달라고 말했습니다. 그 소녀는 이렇게 기도했습니다.
    '예수님, 사랑이 많으신 목자시여, 나의 기도를 들어주세요.오늘밤 당신의 어린 양을 지켜주소서...그리고 예수님, 의사 선생님도 축복해 주세요.그는 고통스러워 하고 있습니다.'
    그 기도가 나를 변화시켰습니다. 나는 간호원들에게 눈물을 보이지 않기 위해 돌아서서 태어나서 처음으로 기도를 드렸습니다.

    '오, 하나님, 저를 용서해 주시고, 이 소녀의 목숨을 구하게 하소서.' 결국 그 소녀는 수술을 받고 건강을 회복했고, 저는 예수를 믿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