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




펴내면서
차례
후기

홈페이지로

KCM_Home

긴장이 사라지는 예수님의 가르침

    하나님은 어지러움이 하나님이 아니시요 오직 화평의 하나님이시니라(고전14:33)

    나의 골프 코치가 입버릇처럼 하는 말이 있다.
    "박사님, 긴장을 푸세요. 편한 자세를 취하세요. 그렇게 온몸을 긴장시키면 안돼요."
    그 말에 골프채를 칼자루 쥐듯이 꽉 잡고 있던 나는 몸을 일으켰다가 다시 자세를 바로잡는다. 그리고 기다린다.

    '박사님, 이마의 긴장부터 푸세요. 얼굴의 긴장을 푸셔야 돼요. 어깨도 마 찬가지입니다. 자, 자신의 긴장을 푸세요."
    나는 골프를 잘 치지는 못한다는 그러나 그때 나는 난생 처음으로 긴장을 풀어야 한다는 것을 배웠다.

    하나님은 우리가 지나치게 긴장해하는 것을 원치 않으신다. 그는 우리가 안정을 가지기를 원하신다. 나는 내 속에 예수의 가르침들이 있으면 긴장이 사라진다는 것을 알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