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정보
프랑스의 베라베르 (Beraber)

[IMAGE] 베라베르인은 실하(Shilha) 베르베르로도 알려진 훨씬 더 큰 베르베르 종족에 속한 북아프리카의 베르베르족이다. 실하 베르베르족은 북부(리프) 베르베르, 남부(수시) 베르베르, 중부(베라베르) 베르베르의 3개 집단으로 나뉘어진다. 베라베르족은 모로코 중부의 산림이 하이 고지대 아틀라스 산맥에 주로 살고 있으며, 또한 알제리 국경선을 따라 미들 아틀라스 산맥에서도 살고 있다. 그들은 모두 타마자이트어(Tamazight)를 사용하며, 일부는 또한 아랍어도 사용한다.

아프리카인은 이 지역을 통틀어 "마그리브"(Maghrib)라 부른다. 3세기에 로마인들이 마그리브 지역민들을 야만인이라는 뜻의 "베르베르"(Berber)로 명명했다. 서기 670년에서 700년 사이에는 무슬림들이 마그리브 종족을 점령했다.

최근 들어 많은 북 아프리카인들이 서유럽으로 이주하였다. 1980년대 초에 이르러서는 다수 베라베르인들을 포함하여 50만 이상의 노동자들이 그 곳으로 이주했다. 그러나 1980년대 이후로는 유럽 노동시장이 신규 노동자들에게 폐쇄된 상태이다.

삶의 모습

북 아프리카에 있는 베라베르족은 주로 양들과 염소를 기르는 반 유목민 목자들로 살고 있다. 그들은 겨울기간 동안은 따뜻한 평지로 가축떼를 몰고 가고, 봄, 여름 동안은 고지대의 목초지로 이동한다.

실직한 베라베르인들은 자유롭게 이주할 수 있었지만 이민 제한 규정들로 인해 20세기 후반에 이르러서 그러한 선택권은 계속 줄어들게 되었다. 하지만, 많은 이민자들은 프랑스의 베라베르인 공동체를 떠났고, 어떤 사람들에겐 제1차 세계대전 동안에 병역 복무와 프랑스 공장에서 근무하는 것이 이민의 한 수단이 되었다. 전쟁이 끝나면서, 많은 사람들은 프랑스에 남았고, 또 다른 사람들은 프랑스에 노동력이 부족하던 제2차 세계대전 이후에 프랑스로 왔다. 최근에는, 프랑스가 북 아프리카에게 가장 중요한 무역 상대국 중 하나가 되고 있기 때문에, 상인으로서 온 사람들도 있다.

프랑스의 이민자 수가 증가하면서, 주택과 실업 문제를 포함하여 다양한 형태의 인종 차별이 생겼다. 초기 이민자들은 싸구려 합숙소에서 생활하며 공사나 거리청소, 광산, 힘든 철강 조립 등과 같은 저소득 일터에서 근무하였었다. 1974년이 되어 경제가 압박받기 시작하자 많은 프랑스인들도 이런 일들을 다시 원하기 시작하였고 정부는 이민을 제한하기 시작했다.

베라베르인 가정에서는 서너 세대가 조그만 방 한 개에서 모든 것을 공용하며 함께 생활한다. 아버지가 가장이 되며 가계는 남성을 통해 전승된다. 가정 구조는 다소 권위적 민주주의라 할 수 있다. 아버지가 모든 가정 문제들을 책임지고 처리하지만, 나머지 가족들의 동의를 얻어야만 한다. 가정에서 쫓겨나는 것은 가장 끔직한 처벌로 간주된다.

신앙

베라베르인들은 비록 종교행위가 전통과 코란보다는 공동체의 결정에 근거하고 있지만, 거의 전부가 무슬림이다. 리프인의 사회는 이슬람교와 부족이라는 2개의 주요 체제로 이루어져 있다. 그러나 도시와 시골 사이에는 많은 차이점들이 있다. 도시 지역에서는 정통 이슬람교의 세력이 크며 시골에서는 고대신앙과 풍습들이 여전히 이슬람교 신앙과 혼합되어 있다.

필요로 하는 것들

8세기경 아랍의 침략으로 베라베르인들은 이슬람을 받아들이도록 강요당했다. 그 전에, 그들의 많은 수는 기독교인이다. 알제리와 모로코의 사람들에겐 기독교를 따를 자유가 주어져 있지 않지만, 프랑스에서는 그렇지 않다. 사실 그들 중의 많은 사람들은 프랑스에서 시행된 최근의 기독교 프로그램에 응답했다. 아직 전도되지 않은 채 남아 있는 사람들이 많이 있으며, 그들에겐 복음을 들을 기회가 필요하다.

프랑스에서 살고 있는 북 아프리카 이민자들의 수는 계속해서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다른 사람들에 비해 베라베르인들은 경제적 밑바닥에 있고 인종 편견을 당하고 있다. 기독교인 사역자들은 예수님의 사랑과 관용을 프랑스의 베라베르인들에게 보여주는 일이 필요하다.

기도제목

  • 베라베르인들 가운데 살며 그들에게 예수의 사랑을 전해줄 수 있는 프랑스 기독교인들을 부르시도록
  • 성령께서 베라베르인들을 목표로 하는 선교단체들의 노고에 은혜 부어주시도록
  • 베라베르인들 가운데 영화 "예수"가 효과를 나타내어 많은 개종의 결실을 얻을 수 있도록
  • 주님께서 복음을 향한 베라베르인들의 마음을 부드럽게 하시도록
  • 베라베르인 성도들에게 동족과 그리스도를 함께 나눌 수 있는 담대함을 주시도록
  • 여러 세대 동안 베라베르인들을 속박하고 있는 영적 권세와 세력들을 제압할 수 있도록
  • 예배와 중보기도를 통하여 그 땅을 깨뜨리는 일을 시작할 기도팀이 일어나도록
  • 프랑스의 베라베르인들 가운데 강건한 지역교회가 세워질 수 있도록
[지도]

참조:
사하라 베르베르;
모로코, 알제리, 프랑스의 리프 베르베르;
벨기에, 알제리, 프랑스의 카바일 베르베르;
모로코, 알제리의 남부 실하;
모로코, 알제리의 중부 실하.


통계
세계복음화 리서치센터의 최근 보고

종족

  • 종족명: 베라베르
  • 국가: 프랑스
  • 언어: 타마자이트어
  • 인구: (1990) 141,800
    (1995) 145,000
    (2000) 147,600
  • 최대 종교: 이슬람교 (말리크) 99.9%
  • 기독교인: 1% 미만
  • 등록교인: 145
  • 자기언어의 성경: 성경 일부
  • 자기언어의 영화 "예수": 있음
  • 자기언어의 기독교 방송매체: 없음
  • 이 종족을 위한 선교단체: 1
  • 복음을 들어본 적이 있는 사람: 52,300 (37%) 현지 기독교인에 의한 경우: 7,400 (6%)
    외지인에 의한 경우: 44,900 (31%)
  • 복음을 들어본 적이 없는 사람: 92,700 (63%)
소속국가
  • 국가: 프랑스
  • 인구: (1990) 56,717,800
    (1995) 57,980,900
    (2000) 59,024,000
  • 주요 종족 (인구순): 프랑스인 45.6%
    북부 갈로-로망스 11%
    프로방스인 4.6%
    랑그도크인 4%
  • 주요 종교: 기독교 69.1%
    무종교 16.8%
    이슬람교 8%
  • 교파수: 126

© Copyright 1997-2002
베다니 세계기도센터 & 한국 컴퓨터선교회

이 기도정보는 수정, 출판 또는 상업적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는 한
자유롭게 복제하거나 배포할 수 있습니다.

[처음 페이지] [국가색인]
[홈] [국가색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