겟세마네(Gethsemane)


감람산 기슭에 자리잡고 있는 이 장소는 예수님께서 자주 가시던 곳 중 하나였다. 뜻: 기름 짠다
(1) 예루살렘 동쪽 감람산 서쪽 중턱에 있는 동산(요18:1).

(2) 예수님이 자주 제자들과 같이 가셨다(막14:32,마26:36,눅22:39).

겟세마네교회
천장이 유달리 높고 90여 평이나 됨직한 넓은 교회당 안을 들면 전등불로 조명된 모자이크 벽화들이 아름답다. 교회당 전면에는 넓은 바위가 원형대로 보존되어 있고 그 뒷쪽 벽면에는 예수님이 바위 위에 앉아 기도하는 모습이 모자이크 벽화로 장중하게 그려져 있다. 그 주위에는 예수님이 제자들에게 설교하는 모습도 있고 횃불을 들고 몰려오는 로마 병정들 속에 간교한 생김새를 한눈에 식별 할 수 있는 가롯 유다의 모습도 보인다. 현재의 교회는 1924년 이태리의 건축가 안토니오 바를로치가 설계, 건축한 것이다. 이 교회는 또한 만국 교회 (Church of All Nations) 라고도 불리는데 이는 이 교회가 세계 각국 (16개국)의 모금으로 건축된 것이기 때문이다. 이 교회는 카톨릭의 프랜시스컨 신부회에서 관리 하고 있다.

겟세마네 기도
예루살렘 성에서 기드론 골짜기를 건너면 겟세마네 동산에 이르는데 그  곳의 감람나무들의 비꼬인 모양들은 예수님의 고뇌를 상기시켜 주고 있다. ▶ 예수께서 자신의 죽음을 불과 24시간도 채 못 남겨 놓은 시점에서 겟세마네 동산으로 나아가 하나님께 기도하는 장면이다. 이에서 우리는 몇 가지 중요한 사실들을 발견하고 교훈을 얻을 수 있다.

①공생애를 40일 금식 기도로써 시작하신 예수께선 이후 항상 습관을 좇아 기도하시기를 쉬지 아니하셨을 뿐 아니라(마 14:23) 그의 생애를 마무리하는 시점에서도 기도하시기를 잊지 않음으로로써(눅 22:39)우리들에게 참된 기도의 본을 보이셨다.

②예수께서 죽음을 앞두고서 처절한 고통을 호소하고 계시는 것은 그분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셨으면서도 우리와 다름 없는 인간의 육체, 성정(性情)을 그대로 지니신 채 이 땅에 강림하셨음을 나타내 준다(요일 4:2).

③하지만 자신의 죽음이 영광의 길임을 깨닫고 그것을 평안함으로 받아들였던 순교자들(행 7:55-60)과는 달리 예수께서 이 문제를 놓고서 말할 수 없는 번민을 하신 것은 그의 죽음이 단순한 순교가 아닌,하나님께로부터 일순간 버림을 당하는 죽음이었음을 증거해 준다. 즉 예수께선 온 인류의 죄를 대신지시고 하나님께 홀로 버림 받는 대속적 죽음을 당하신 것이다(고후 5:2)

④그러나 그 같은 고통과 번민 중에서도 예수께서 자신을 버리시되 아주 버리시는 것이 아님과 그 같은 죽음이 가져올 인류 구원이라는 놀라운 결과, 자신의 영광의 회복 등과 같은 일련의 이후 일들을 예견하시고 이를 조금도 의심치 아니하셨음을 드러내 준다(빌 2:8-11). 아무튼 비록 인간을 사랑하고 하나님께 순종하는 마음에서 이기는 하지만 예수께서 하나님께 죽기까지 복종하셨다는 것은 하나님의 종 된 우리 성도들이 과연 어떠한 자세로 하나님을 섬겨야 하는 지를 분명히 일깨워 준다.

그림 : El Greco (엘 그레고) 해설 : 에벌린 버틀러 맥큘로
엘 그레고(1541-1614)는 크레테 섬이 베니스에 속해 있을 당시 그 섬에서 태어났다. 초기의 미술 교육을 받은 다음에 그는 이탈리아로 건너가 그곳에서 티티안과 틴토레토 같은 사람들의 영향을 받았다. 드디어 그는 스페인으로 여행하여 1577년부터 최후까지 톨레도에서 그림을 그렸다.

그레고의 작품은 스페인의 엘 에스코리알, 마드리드, 톨레도 등지에 많이 남아 있다. 그리고 그 밖의 다른 작품들이 전 세계에서 수집되고 있다. 이 그림의 원본은 스페인의 톨레도 오히오 미술박물관에 보존되어 있다. 엘 그레고는 그의 아이디어를 사실적이라기보다는 차라리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그는 그의 작품 '겟세마네의 그리스도'에서 그 현란한 빛과 색채를 쓰는 기술과 구상면의 다양성과 주제의 급작스러운 변화로 말미암아 시각적인 인상과 동시에 심리적인 효과도 성공적으로 구현하였다.
우리가 이 그림에서 보는 바와 같이 우리는 하나님의 뜻에 복종하려는 예수님의 격렬한 영적 고민을 느낄 수 있다. 그는 다가오는 반역과 부인, 고난과 정죄, 핍박과 죽음을 당하시는 데 필요한 하나님의 친히 도우심과 강한 힘을 구하고 있다.

예수는 비록 생명을 잃을지라도 그 "잔을 마시기로" 결심했다. 그가 십자가에 달리실 때에 원수들의 죄를 용서하고 죽으셨다. 이러한 그의 사랑과 희생으로 세계를 구원할 수 있었다.
엘 그레고는 기도하는 그리스도를 나타내는데 달빛을 이용하지 않았다. 잔을 든 천사의 광채와 인간에게 사랑을 알리려고 예수를 보내신 하나님 아버지께서, 고통 가운데 무릎을 꿇고 있는 구세주를 버리지 않으셨다는 것을 보이기 위하여 하나님으로부터 오는 광선을 사용하였다.

찬송 510장 겟세마네 동산의 주를 생각할때에

1. 겟세마네 동산의 주를 생각할 때에 근심이나 걱정을 사양할 수 있을까 나를 항상 버리고 주를 따라 가겠네

2. 빌라도의 뜰에선 주를 생각할 때에 수치됨과 아픈 것 못견딜 수 있을까 길이 참고 묵묵히 주를 따라 가겠네

3. 갈보리 산 올라간 주를 생각할 때에 나의 받는 괴롬을 비교할 수 없으리 십자가를 짐으로 주를 따라 가겠네

4. 무덤에서 부활한 주를 생각할 때에 환난이나 죽음도 두려울 것 없으리 승전가를 부르며 주를 따라 가겠네

(한국컴퓨터선교회제공 / Copyrightⓒ 1999-2001 K.C.M All webmaster@kcm.co.kr)
[KCM Home] [Study Bible] [성경지명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