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가복음 8장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Index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

사천 명을 먹이시다(마 15:32-39)

(막 8:1) 그 무렵에 또 큰 무리가 있어 먹을 것이 없는지라 예수께서 제자들을 불러 이르시되
(막 8:2) 내가 무리를 불쌍히 여기노라 그들이 나와 함께 있은 지 이미 사흘이 지났으나 먹을 것이 없도다
(막 8:3) 만일 내가 그들을 굶겨 집으로 보내면 길에서 기진하리라 그 중에는 멀리서 온 사람들도 있느니라
(막 8:4) 제자들이 대답하되 이 광야 어디서 떡을 얻어 이 사람들로 배부르게 할 수 있으리이까 민11:21, 요6:7
(막 8:5) 예수께서 물으시되 너희에게 떡 몇 개나 있느냐 이르되 일곱이로소이다 하거늘 마15:34, 막6:38
(막 8:6) 예수께서 무리를 명하여 땅에 1)앉게 하시고 떡 일곱 개를 가지사 축사하시고 떼어 제자들에게 주어 나누어 주게 하시니 제자들이 무리에게 나누어 주더라
(막 8:7) 또 작은 생선 두어 마리가 있는지라 이에 축복하시고 명하사 이것도 나누어 주게 하시니
(막 8:8) 배불리 먹고 남은 조각 일곱 광주리를 거두었으며 마15:39
(막 8:9) 사람은 약 사천 명이었더라 예수께서 그들을 흩어 보내시고
(막 8:10) 곧 제자들과 함께 배에 오르사 달마누다 지방으로 가시니라

이 세대가 표적을 구하나(마 16:1-4)

(막 8:11) ○바리새인들이 나와서 예수를 힐난하며 그를 시험하여 하늘로부터 오는 2)표적을 구하거늘 또는 이적
(막 8:12) 예수께서 마음속으로 깊이 탄식하시며 이르시되 어찌하여 이 세대가 2)표적을 구하느냐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 세대에 2)표적을 주지 아니하리라 하시고
(막 8:13) 그들을 떠나 다시 배에 올라 건너편으로 가시니라

바리새인들과 헤롯의 누룩(마 16:5-12)

(막 8:14) ○제자들이 떡 가져오기를 잊었으매 배에 떡 한 개밖에 그들에게 없더라 마16:5
(막 8:15) 예수께서 경고하여 이르시되 삼가 바리새인들의 누룩과 헤롯의 누룩을 주의하라 하시니
(막 8:16) 제자들이 서로 수군거리기를 3)이는 우리에게 떡이 없음이로다 하거늘
(막 8:17) 예수께서 아시고 이르시되 너희가 어찌 떡이 없음으로 수군거리느냐 아직도 알지 못하며 깨닫지 못하느냐 너희 마음이 둔하냐 막6:52
(막 8:18) 너희가 눈이 있어도 보지 못하며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하느냐 또 기억하지 못하느냐 고전15:2
(막 8:19) 내가 떡 다섯 개를 오천 명에게 떼어 줄 때에 조각 몇 바구니를 거두었더냐 이르되 열둘이니이다
(막 8:20) 또 일곱 개를 사천 명에게 떼어 줄 때에 조각 몇 광주리를 거두었더냐 이르되 일곱이니이다 막8:5, 막6:52
(막 8:21) 이르시되 아직도 깨닫지 못하느냐 하시니라

벳새다에서 맹인을 고치시다

(막 8:22) ○벳새다에 이르매 사람들이 맹인 한 사람을 데리고 예수께 나아와 손 대시기를 구하거늘
(막 8:23) 예수께서 맹인의 손을 붙잡으시고 마을 밖으로 데리고 나가사 눈에 침을 뱉으시며 그에게 안수하시고 무엇이 보이느냐 물으시니 막7:33
(막 8:24) 쳐다보며 이르되 사람들이 보이나이다 나무 같은 것들이 걸어 가는 것을 보나이다 하거늘
(막 8:25) 이에 그 눈에 다시 안수하시매 그가 주목하여 보더니 나아서 모든 것을 밝히 보는지라
(막 8:26) 예수께서 그 사람을 집으로 보내시며 이르시되 마을에는 들어가지 말라 하시니라

베드로의 고백, 죽음과 부활을 말씀하심(마 16:13-28; 눅 9:18-27)

(막 8:27) ○예수와 제자들이 빌립보 가이사랴 여러 마을로 나가실새 길에서 제자들에게 물어 이르시되 사람들이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마16:13, 눅9:18
(막 8:28) 제자들이 여짜와 이르되 4)세례 요한이라 하고 더러는 엘리야, 더러는 선지자 중의 하나라 하나이다
(막 8:29) 또 물으시되 너희는 나를 누구라 하느냐 베드로가 대답하여 이르되 주는 그리스도시니이다 하매
(막 8:30) 이에 자기의 일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 경고하시고
(막 8:31) 인자가 많은 고난을 받고 장로들과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버린 바 되어 죽임을 당하고 사흘 만에 살아나야 할 것을 비로소 그들에게 가르치시되
(막 8:32) 드러내 놓고 이 말씀을 하시니 베드로가 예수를 붙들고 항변하매
(막 8:33) 예수께서 돌이키사 제자들을 보시며 베드로를 꾸짖어 이르시되 사탄아 내 뒤로 물러가라 네가 하나님의 일을 생각하지 아니하고 도리어 사람의 일을 생각하는도다 하시고
(막 8:34) 무리와 제자들을 불러 이르시되 누구든지 나를 따라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를 것이니라
(막 8:35) 누구든지 자기 목숨을 구원하고자 하면 잃을 것이요 누구든지 나와 복음을 위하여 자기 목숨을 잃으면 구원하리라
(막 8:36) 사람이 만일 온 천하를 얻고도 자기 목숨을 잃으면 무엇이 유익하리요
(막 8:37) 사람이 무엇을 주고 자기 목숨과 바꾸겠느냐
(막 8:38) 누구든지 이 음란하고 죄 많은 세대에서 나와 내 말을 부끄러워하면 인자도 아버지의 영광으로 거룩한 천사들과 함께 올 때에 그 사람을 부끄러워하리라

1. 헬, 기대어 누워(유대인이 음식 먹을 때에 가지는 자세) 2. 또는 이적 3. 또는 우리에게 떡이 없도다 4. 헬, 또는 침례

8:1-10 사천 명을 먹이심
마15:32-39 비교하라
어떤 신학자들은 이 사건이 막6:34-44의 오천 명을 먹이신 사건과 비슷하여 마가가 한 사건에 대한 두 전승을 계승한 것이라고 보고 있다. 그러나 더 많은 학자들은 비슷한 두 개의 사건으로 보고 있다.
1절 그 즈음에 !En ejkeivnai" tai'" hJmevrai"(엔 에케이나이스 타이스 헤메라이스)는 문자 적으로 [그 날들에]를 말한다. 즉 앞의 사건, 귀먹고 어눌한 자를 고치신 소문이 자자하던 때를 말하고 있다. 하지만 이 장소가 데가볼리인지는 확실하게 알 수 없다.
항상 예수님의 기적사건은 그들을 불쌍히 여기는데서 출발한다(마9:36, 막6:34 참고하라). 2절 저희가 나와 함께 있은지 이미 사흘이매 예수께서 병 고치는 기적과 말씀에 이들은 날이 가는 줄도 모르고 있었다. 또한 그 중에는 멀리서 온 사람들도 있었다. 이런 그들을 그냥 돌려보내는 것은 그들이 가는 중에 기진 할 것을 염려하셨다.

8:11-21 표적을 구하는 바리새인과 예수님의 탄식
마16:1-4, 마12:38-42, 눅11:29-32, 눅12:54-56, 요7:17 비교하라
바리새인들과 유대지도자들은 예수님을 여러 가지로 시험하였는데 그 중에 한가지가 표적을 요구하는 것이었다. 표적 shmei'on(세메이온)은 "상징, 기호, 기적"의 뜻으로 이들은 구약에서 있었던 만나(출16장), 태양과 달의 멈춤(수10:12-14), 갈멜산에서 내린 불(왕상18:30-40)과 같은 초자연적이며 우주적인 표적으로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것을 증명하라고 하는 것이 분명하다. 그러나 이들의 표적 요구는 시험하여 peiravzonte"(페이라존테스) "유혹하다, 시험하다"의 뜻으로 예수를 시험하고 있는 것이다.
이들의 이런 요구에 12절 마음속에 tw'/ pneuvmati(토 퓨뉴마티) "영에, 마음깊이" 탄식하셨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는 이들의 요구에 절대적인 거부를 분명히 하고있는 것이다. 진실로(아멘:ajmh;n)는 절대적으로 변경할 수 없는 하나님의 말씀에만 적용시키는 예수님의 용법이다.
15절 바리새인들의 누룩과 헤롯의 누룩을 주의하라 예수께서 사용하신 누룩에 대한 짧은 비유는 보이지 않는 침투력을 말씀하신 것이다. 누룩자체는 성경에서 좋지 않은 것으로 표현되고 있음에 유의하라. 바울고린도전서 5:7에 "묵은 누룩을 내어 버리라"고 했으며 누가복음 12:1에서는 "누룩"은 바리새인들의 의식과 연극으로 설명되었다. 마13:33에서 "천국비유 설명"때 누룩을 말씀하신 것은 누룩 자체를 말하고자 함이 아니라 누룩의 퍼지는 속성을 비유로 사용하신 것이다.
유대와 헬라에서는 누룩은 부패에 대한 은유였으며 특히 유대 랍비들에게는 악한 욕구와 인간의 나쁜 성향과 성질을 나타낸다.

16절 우리에게 떡이 없음이로다 o{ti a[rtou"(호티 알튀스)는 o{ti(호티) 이유를 나타내는 접속사가 있다. 이 뜻은 "그러니까, 왜냐하면"이다. 다시 이 부분을 번역한다면 문장과는 부자연스럽지만 [그러나 우리에게 떡이 하나도 없는 걸]이라는 말이다.

8:22-26 벳세다의 소경을 고침
이 때에 소경의 눈을 뜨는 것은 의미가 남다르다. 벳세다는 베드로의 고향인데(요1:44) 이들은 육체적인 욕구만에 관심이 있던 차에 이 소경의 사건으로 육체적인 눈과 영안의 눈을 동시에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을 것이기 때문이다. 소경이 눈을 뜬 사건은 눅7:21요9:1-7에도 있다.

8:27-38 베드로의 신앙고백과 수난예언
빌립보로 가시면서 제자들과 처음에는 부담 없는 대화가 이루어졌을 것이다. 그런데 예수께서는 핵심을 질문하고 나오신다. 사람들의 생각이 아직까지 예수에 대한 의견이 분분했음을 알고 계셨다. 헤롯은 정신적으로 문제가 있는 것 같이 보이지만 어쨌든 예수께서 "되살아난 요한"으로 보았고(막6:16), 또 다른 사람들은 요한에게 적용되었던 말3:1, 말4:5에 근거한 엘리야가 아닌가 생각하고 있었다(마16:14). 물론 주님은 이 부분은 세례요한을 가리킨다고 하셨다(마17:13). 어떤 사람들은 수많은 선지자 중의 하나라고도 생각하고 있었다.
예수님의 질문은 계속되었다.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 하느냐고 물으셨다. 그런데 베드로의 대답은 사람들의 생각을 뛰어 넘었다. 처음으로 주를 바로 보고 제대로 말한 장본인이 된 것이다. 베드로가 대답하여 가로되 주는 그리스도시니이다 이 말에 대해서 마태복음에서는 "이 일을 알게 한 이는 하나님이시다"라고 했다.
제자들은 이러한 예수님의 입장을 왜 사람들에게 알리지 말아야 하는지를 아직 깨닫지 못하고 있었다. 31절 예수께서는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 당할 것을 예언하신다. 많은 고난이란 단순히 죽음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치욕적인 그들의 많은 놀림과 채찍 등을 말하는 것이다(막10:34, 막14:65, 요18:22).
베드로는 최초의 바른 신앙고백을 예수께 드렸지만 인간의 생각(사단이 준)으로 말하므로 예수께서 엄밀한 의미에서 베드로를 야단친 것이 아니라 그의 마음속에 있는 사단에게 꾸짖으신 것이다.

사단 Satana'(사타나) 이 말은 아람어 방언이다. 특별한 의미로 사용하신 것은 아니며 다른 방언처럼 당시 일반적으로 사용되던 용어였을 것이다. 순수 헬라어는 "마귀"(디아블로스:diavbolov")이다(요6:70). 이 두 단어에 어떠한 의미의 차이가 있는 것은 아니며 동의어이다.

Copyright 2002ⓒ 한국컴퓨터선교회(이영제 목사) All Rights Reserved.    ◇ 주석단어 Index( / 전체)    ◎ Help    ▲ Top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