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가복음 4장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Index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

네 가지 땅에 떨어진 씨 비유(마 13:1-9; 눅 8:4-8)

(막 4:1) 예수께서 다시 바닷가에서 가르치시니 큰 무리가 모여들거늘 예수께서 바다에 떠 있는 배에 올라 앉으시고 온 무리는 바닷가 육지에 있더라
(막 4:2) 이에 예수께서 여러 가지를 비유로 가르치시니 그 가르치시는 중에 그들에게 이르시되
(막 4:3) 들으라 씨를 뿌리는 자가 뿌리러 나가서
(막 4:4) 뿌릴새 더러는 길 가에 떨어지매 새들이 와서 먹어 버렸고 막4:15, 눅8:12
(막 4:5) 더러는 흙이 얕은 돌밭에 떨어지매 흙이 깊지 아니하므로 곧 싹이 나오나 마13:20
(막 4:6) 해가 돋은 후에 타서 뿌리가 없으므로 말랐고 잠24:10
(막 4:7) 더러는 가시떨기에 떨어지매 가시가 자라 기운을 막으므로 결실하지 못하였고 막4:18
(막 4:8) 더러는 좋은 땅에 떨어지매 자라 무성하여 결실하였으니 삼십 배나 육십 배나 백 배가 되었느니라 하시고
(막 4:9) 또 이르시되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으라 하시니라

비유를 설명하시다(마 13:10-23; 눅 8:9-15)

(막 4:10) ○예수께서 홀로 계실 때에 함께 한 사람들이 열두 제자와 더불어 그 비유들에 대하여 물으니
(막 4:11) 이르시되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너희에게는 주었으나 외인에게는 모든 것을 비유로 하나니 시25:14
(막 4:12) 이는 ㄱ)그들로 보기는 보아도 알지 못하며 듣기는 들어도 깨닫지 못하게 하여 돌이켜 죄 사함을 얻지 못하게 하려 함이라 하시고
(막 4:13) 또 이르시되 너희가 이 비유를 알지 못할진대 어떻게 모든 비유를 알겠느냐
(막 4:14) 뿌리는 자는 말씀을 뿌리는 것이라
(막 4:15) 말씀이 길 가에 뿌려졌다는 것은 이들을 가리킴이니 곧 말씀을 들었을 때에 사탄이 즉시 와서 그들에게 뿌려진 말씀을 빼앗는 것이요
(막 4:16) 또 이와 같이 돌밭에 뿌려졌다는 것은 이들을 가리킴이니 곧 말씀을 들을 때에 즉시 기쁨으로 받으나 막4:5
(막 4:17) 그 속에 뿌리가 없어 잠깐 견디다가 말씀으로 인하여 환난이나 박해가 일어나는 때에는 곧 넘어지는 자요 요6:66
(막 4:18) 또 어떤 이는 가시떨기에 뿌려진 자니 이들은 말씀을 듣기는 하되
(막 4:19) 세상의 염려와 재물의 유혹과 기타 욕심이 들어와 말씀을 막아 결실하지 못하게 되는 자요
(막 4:20) 좋은 땅에 뿌려졌다는 것은 곧 말씀을 듣고 받아 삼십 배나 육십 배나 백 배의 결실을 하는 자니라

등불은 등경 위에(눅 8:16-18)

(막 4:21) ○또 그들에게 이르시되 사람이 등불을 가져오는 것은 말 아래에나 평상 아래에 두려 함이냐 등경 위에 두려 함이 아니냐
(막 4:22) 드러내려 하지 않고는 숨긴 것이 없고 나타내려 하지 않고는 감추인 것이 없느니라 마10:26, 눅12:2
(막 4:23)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으라 마11:15
(막 4:24) 또 이르시되 너희가 무엇을 듣는가 스스로 삼가라 너희의 헤아리는 그 헤아림으로 너희가 헤아림을 받을 것이며 더 받으리니 마7:2, 눅6:38
(막 4:25) 있는 자는 받을 것이요 없는 자는 그 있는 것까지도 빼앗기리라 마25:29, 마13:12, 눅8:18

자라나는 씨 비유(마 13:31-32; 눅 13:18-19)

(막 4:26) ○또 이르시되 하나님의 나라는 사람이 씨를 땅에 뿌림과 같으니
(막 4:27) 그가 밤낮 자고 깨고 하는 중에 씨가 나서 자라되 어떻게 그리 되는지를 알지 못하느니라
(막 4:28) 땅이 스스로 열매를 맺되 처음에는 싹이요 다음에는 이삭이요 그 다음에는 이삭에 충실한 곡식이라
(막 4:29) 열매가 익으면 곧 낫을 대나니 이는 추수 때가 이르렀음이라

겨자씨 비유(마 13:31-32; 눅 13:18-19)

(막 4:30) ○또 이르시되 우리가 하나님의 나라를 어떻게 비교하며 또 무슨 비유로 나타낼까
(막 4:31) 겨자씨 한 알과 같으니 땅에 심길 때에는 땅 위의 모든 씨보다 작은 것이로되
(막 4:32) 심긴 후에는 자라서 모든 풀보다 커지며 큰 가지를 내나니 공중의 새들이 그 그늘에 깃들일 만큼 되느니라

비유로 가르치시다(마 13:34-35)

(막 4:33) ○예수께서 이러한 많은 비유로 그들이 알아 들을 수 있는 대로 말씀을 가르치시되 요16:12
(막 4:34) 비유가 아니면 말씀하지 아니하시고 다만 혼자 계실 때에 그 제자들에게 모든 것을 해석하시더라

바람과 바다를 잔잔하게 하시다(마 8:23-27; 눅 8:22-25)

(막 4:35) ○그 날 저물 때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우리가 저편으로 건너가자 하시니
(막 4:36) 그들이 무리를 떠나 예수를 배에 계신 그대로 모시고 가매 다른 배들도 함께 하더니 막4:1
(막 4:37) 큰 광풍이 일어나며 물결이 배에 부딪쳐 들어와 배에 가득하게 되었더라
(막 4:38) 예수께서는 고물에서 베개를 베고 주무시더니 제자들이 깨우며 이르되 선생님이여 우리가 죽게 된 것을 돌보지 아니하시나이까 하니
(막 4:39) 예수께서 깨어 바람을 꾸짖으시며 바다더러 이르시되 잠잠하라 고요하라 하시니 바람이 그치고 아주 잔잔하여지더라
(막 4:40) 이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어찌하여 이렇게 무서워하느냐 너희가 1)어찌 믿음이 없느냐 하시니
(막 4:41) 그들이 심히 두려워하여 서로 말하되 그가 누구이기에 바람과 바다도 순종하는가 하였더라

1. 어떤 사본에, 어찌 아직도 믿음이
사6:910

4:1-9 씨 뿌리는 자의 비유
마13:1-9, 눅8:4-8 비교하라
마가복음 4장에서는 몇 가지 비유를 기록하고 있다. 마태복음 13장에는 "천국 비유장"이라고 하여 7가지의 비유가 질서 정연하게 기록되어 있다. 그러나 누가복음에는 씨뿌리는 자의 비유와 겨자씨 비유만 기록하고 있다. 마가복음에서는 씨뿌리는 자의 비유와 등불과 등경의 비유, 씨가 자라는 비유, 겨자씨 비유가 기록되어 있다. 이 중에 등불과 등경의 비유는 비유적인 면도 있지만 직설적인 교훈의 뜻도 있다.

씨뿌리는 자의 비유

씨뿌리는 자의 비유는 비유 중에서도 아주 잘 알려진 비유이며 비유의 핵심이라고 볼 수 있다. 원문 헬라어 성경에는 3절 들으라 씨를 뿌리는 자가 뿌리러 나가서(!Akouvete. ijdou; ejxh'lqen oJ speivrwn spei'rai.)라고 하는데 영어 KJV(제임스) 역에는 "어떤(a)" 씨뿌리는 자가 씨뿌리러 나갔다고 했지만, 헬라어 원문 성경을 그대로 번역하면 [들어라!, 보라 그(the) 씨뿌리는 자가 나가서]라고 하는 것이 원문의 뜻에 가깝다. 원문에는 들어라(!Akouvete) 다음에 보라(ijdou)는 미완료 중간태 단어가 함께 있기 때문이다. 영어의 "a" 와 "the"의 차이는 대단한 차이가 있다. 지금 예수님이 설교하실 때 주변에는 씨뿌리는 자가 일하고 있었다. 그래서 한 사람을 구체적으로 지목하시면서 설교하시는 것이다.
씨 뿌리는 것을 보시면서도 예사롭게 보는 것이 아니라, 거기에 아주 심오한 진리를 들어 있다고 보신 것이다. 씨를 뿌리는 자는 거둘 것을 예상하고 뿌리고 있으며 또한 그 씨뿌리는 자세에는 진실성이 있는 것이다.
예수께서는 씨를 뿌리는 사람을 보면서 그 씨앗이 떨어져서 얼마나 많은 열매를 맺을 것인가를 가지고,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열매를 맺는 여러 가지 상황을 말씀하고 있는 것이다. 유대에서는 씨를 뿌릴 때에 바구니 같은 그릇에 씨를 담아 가지고 손으로 쥐고 흩어 뿌리는 방법이 있다. 그리고 좀 게으른 사람은 씨앗이 담긴 자루에 구멍을 내고 노새나 나귀의 등에 싣고 다니면서 그 구멍으로 줄줄 나오게 하여 씨를 뿌리는 방법이 있다고 한다. 그러나 그런 방법은 씨앗을 낭비하기 쉽기 때문에 손으로 뿌렸을 것이다. 씨를 뿌릴 때에 바람이 날려 꼭 밭에만 떨어지지 않고, 다른 여러 곳에 떨어질 수도 있었다. 성지의 밭은 길고 이랑이 좁았습니다. 그리고 밭과 밭 사이는 사람들이 다니는 길이어서 마치 포장도로처럼 단단히 굳어 있었다. 여기 길가에 떨어진 씨앗이 있다면 새들이 쉽게 볼 수 있었고, 새들은 곧 바로 날아와서 쪼아먹고 말았다.
어떤 씨앗은 흙이 얇은 돌 짝 밭에 떨어지기도 했다. 이러한 땅은 팔레스타인에서는 흔히 볼 수 있는데 한 10cm정도 흙이 덮여 있고, 속에는 석회암 층이 있어 농사짓지 못하는 밭들이 있었다. 이런 땅에 떨어진 씨앗은 뿌리를 내리지 못하고 곧 시들어버리는 것이다. 또 어떤 씨는 가시덤불에 떨어졌다. 가시덤불은 밭으로 일구지 못한 잡초가 자리잡은 거친 땅을 말한다.
어떤 씨앗은 좋은 땅에 떨어져서 혹 30배, 혹 60배 혹 100배의 결실을 내었다.
14절 씨를 뿌리는 자가 뿌리는 씨앗은 사실 하나님의 말씀이었다. 하나님의 말씀에는 씨앗 속에 있는 생명력처럼 말씀을 통하여 새 생명이 주어지고 구원받는 역사가 일어난다. 씨를 뿌리는 자는 예수 그리스도를 말하는 것이요, 그의 종들로(제자들과 오늘날의 모든 전도자)를 가리키는 것이다. 마태복음에서는 "천국 말씀"이라고 했고, 누가복음에서는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했다. 마가복음에는 "말씀"으로 표현했다.

4:10-20 비유의 목적에 대해 설명
비유라는 말은 헬라어로 parabolai'"(파라볼레)라고 하는데 이 말은 "곁으로"라는 말과 "던진다"라는 말이 합해져서 생긴 말이다. 한 물건을 다른 물건 곁에 두고 비교하므로 그 물건을 정확히 아는 방법이 "파라볼레"이다. 잘 알려지지 않은 진리를 설명하기 위하여 잘 알려진 이야기를 예로 들어 말하는 것이다. 비유를 말씀하시니 제자들이 물었다. "어찌하여 저희들에게 비유로 말씀하시나이까"라고 물었다. 11절 예수께서는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너희에게는 주었으나 외인에게는 모든 것을 비유로 하나니 이는 저희로 보기는 보아도 알지 못하며, 듣기는 들어도 깨닫지 못하게 하여 돌이켜 죄 사함을 얻지 못하게 하려 함이니라고 하셨다.

이 말씀은
첫째, 비유라는 것은 잘 알아듣게 하기 위함이요,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주었다. 아무리 진리의 말씀이라고 해도 그 말씀을 잘 들어 이해할 수 있어야 사람을 구원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하여 어렵게 설명하므로 하나도 알아듣지 못한다면 그것은 아까운 시간 낭비요, 헛된 일을 하는 것이 된다.
사람들이 전혀 경험하지도 못하고 알아들을 수 없었던 진리의 말씀을 그들이 쉽게 경험한 것으로 깨달을 수 있게 하는 것이 비유의 목적이라고 할 것이다.
두 번째, 잘 알게 하기 위한 것과 동시에 알아듣지 못하게 하려는 의도도 있었다. 이것은 예수께 빌미를 잡으려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에게 알아듣지 못하게 하기 위함이었다. 12절 이는 그들로 보기는 보아도 알지 못하며 듣기는 들어도 깨닫지 못하게 하여 돌이켜 죄 사함을 얻지 못하게 하려 함이라이사야 6:9-10절을 인용하여 말씀하셨다. 마태복음에는 충실하게 인용하고 있는 반면, 마가복음은 조금 요약하고 있으며, 누가복음에는 아주 쉽게 완화해서 말씀하고 있다.
이사야 당시의 유대인들이 얼마나 완악 했던지, 종래 회개하지 않고 바벨론에게 포로 되어 잡혀갈 것이라고 하는 예언의 말씀이었다. 이 말씀을 사도바울은 이방인들이 믿기까지 이스라엘의 임시적인 현상으로 받아들이는 본문이다.

4:21-25 등불의 비유
마5:15, 마10:26, 눅8:16-17 비교하라
예수님 시대의 팔레스타인의 등불은 방구석에, 즉 벽에 등대가 붙어있었다. 이 등불을 luvcno"(뤼크노스) 이라고 불렀다. 예수님은 이 등불을 예로 말씀하고 계신 것이다. 예수님의 말씀은 어려운 것이 아니다. 아주 쉽게 말씀하신 것이다. 다만 현재에 우리가 어렵게 이해되는 것은 이스라엘의 문화와 또 과거의(예수님 때) 문화를 이해하는데 어려움이 있기 때문이다.
팔레스타인의 등 받침은 진흙으로 만들어 졌는데 말(斗)로 덮으면 불은 꺼진다. 작고 대부분 창문이 없으며, 굴뚝조차 없는 단칸방 농가에서는 이런 불끄는 방법이 흔히 사용되었다. 불어서 끄면 연기와 냄새가 생기고, 경유에 따라서는 불티에 의해 불이 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팔레스타인 사람들은 등불을 다시 끄지 않는다. 현재도 팔레스타인 농부들은 흔히 밤새도록 켜 둔다.

첫째, 이 비유는 제자들에게 주셨다.
마태복음의 기자는 제자들에게 이 말씀을 적용시키고 있다. 예수님이 산상에서 팔 복을 말씀하신 후에 하신 너희는 세상의 빛이라 산 위에 있는 동네가 숨기우지 못할 것이요(마5:14)라는 말씀에서 연결하고 있다.
빛은 이제부터 비추이기 시작한 것이다. 예수님으로부터 시작한 복음의 빛이다. 이 빛을 말(斗)로 덮어서 끄거나 빛을 잘 빛 출 수 없는 평상아래 둘 수 없다. 많은 사람에게 비추기 위해서 밝혀진 것이다. 이제 제자들에게 빛의 사명을 말씀하신 것이다. 예수께서는 나는 세상의 빛이니(요8:12) 말씀하셨다. 이 빛을 제자들에게도 주신 것이다. 예수께서는 세례요한에 대해서도 켜서 비취는 등불(요 5:35)이라고 부르셨다. 그러나 엄중히 말하면 세례요한의 빛은 예수님이 오시기까지 필요한 등불이었다. 예수님으로부터 시작된 등불은 이제 다시는 꺼지지 않는 세상을 비추는 등불이 된 것이다.

둘째, 이 비유는 불신자에 주셨다.
예수님은 자신에 대해서 빛이 어두움에 비취되 어두움이 깨닫지 못하더라(요1:5)고 말씀하신다. 이 말씀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누가복음 11장을 모두 참고하라. 여기서 보면 예수께서 눅11:14 벙어리 귀신을 쫓아내셨을 때 귀신 바알세불을 힘입어 고쳤다고 했다. 예수께서는 이 완악한 사람들을 향해서는 요나의 표적 밖에는 보일 표적이 없나니(눅11:29)라고 죽음에 대해 십자가표적을 말씀하신다.

4:26-34 성장 비유 두 가지
여기서는 씨뿌리는 자의 비유를 보충해서 설명하는 의미도 있지만 영적인 성장에 대해서 말하고 있으며 27절 밤낮 자고 깨고 하는 중에... 어느새 씨가 자라는데 이것은 무조건 자란다는 개념이 아니라 하나님에 보호하심과 은혜 속에서 자라난다는 것이다(벧후3:18). 29절 곧 낫을 대나니 이것은 알곡이 되면 추수를 한다는 종말의 암시이다. 마지막 때는 알곡은 거둬지고 쭉정이와 가라지는 불살라질 것이다(마3:12, 마13:30).
31-32절의 작은 mikrovteron(미크론테론)겨자씨 한 알의 성장은 신앙의 성장을, 하나님의 나라 성장을 뜻한다. 겨자씨의 성장(요12:24), 가루 속의 누룩(마13:33)은 천국 복음의 시작은 미미하였으나 그것의 성장을 의미한다.

4:35-41 풍랑을 잔잔케 하심
마8:23-27, 눅8:22-25 비교하라
예수님의 일정은 예정된 것은 아니었지만 오히려 예정된 일을 처리하시는 것보다도 더 바쁘게 움직이셔야 했고 돌발적인 일들이 계속되고 있었다. 이런 일정은 육신의 몸을 입으신 예수님을 피곤하게 했다. 제자들과 더불어 어둘 때에 배에 오르셨다. 잠시지만 예수께서는 단잠에 드셨다. 지중해 바다는 해면보다 200m나 낮고 주위에는 그와 반대로 높은 산들이 에워싸고 있어서 광풍이 갑자기 일어나는 일이 많았다. 이 바다에서 잔뼈가 굵은 제자들도 겁을 먹고 우리의 죽게 된것을이라고 말한 것으로 보아 매우 풍랑이 거세게 불어온 것이 틀림없다.
39절 바람을 꾸짖으시며 지금까지는 사람들에게 때로는 보이지 않는 귀신에게 명령을 내리셨던 일은 있었지만 자연을 향해 명령을 내리신 일은 처음이었다. 이것은 예수께서 신적 권능을 모두 가지고 계심을 증거 하는 것이다. 이 일로 예수께서는 제자들을 향해 아직도 의심하는 자들에게 40절 어찌 믿음이 없느냐고 책망하신다.41절 제자들은 서로 수군거렸다. 41절 저희가 심히 두려워하여 (ejfobhvqhsan fovbon mevgan)이다. 이것은 히브리식 표현법으로 40절 무서워하느냐 deiloiv(데일로이) "겁난, 믿음 없는, 비겁한"의 뜻으로 이와는 다른 "공경하며, 경외하며" 두려워하는 것이다(사66:2, 5, 렘44:10, 잠28:14, 빌2:12).
Copyright 2002ⓒ 한국컴퓨터선교회(이영제 목사) All Rights Reserved.    ◇ 주석단어 Index( / 전체)    ◎ Help    ▲ Top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