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22장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Index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

혼인 잔치 비유(눅 14:15-24)

(마 22:1) 예수께서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이르시되 눅14:16
(마 22:2)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마 22:3)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사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마 22:4)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르되 청한 사람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오찬을 준비하되 나의 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혼인 잔치에 오소서 하라 하였더니
(마 22:5) 그들이 돌아 보지도 않고 한 사람은 자기 밭으로, 한 사람은 자기 사업하러 가고
(마 22:6) 그 남은 자들은 종들을 잡아 모욕하고 죽이니
(마 22:7) 임금이 노하여 군대를 보내어 그 살인한 자들을 진멸하고 그 동네를 불사르고
(마 22:8) 이에 종들에게 이르되 혼인 잔치는 준비되었으나 청한 사람들은 합당하지 아니하니
(마 22:9) 네거리 길에 가서 사람을 만나는 대로 혼인 잔치에 청하여 오라 한대
(마 22:10)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마 22:11)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마 22:12)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마 22:13)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어 바깥 어두운 데에 내던지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게 되리라 하니라
(마 22:14)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

가이사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막 12:13-17; 눅 20:20-26)

(마 22:15) ○이에 바리새인들이 가서 어떻게 하면 예수를 말의 올무에 걸리게 할까 상의하고
(마 22:16) 자기 제자들을 헤롯 당원들과 함께 예수께 보내어 말하되 선생님이여 우리가 아노니 당신은 참되시고 진리로 하나님의 도를 가르치시며 아무도 꺼리는 일이 없으시니 이는 사람을 외모로 보지 아니하심이니이다
(마 22:17) 그러면 당신의 생각에는 어떠한지 우리에게 이르소서 가이사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이 옳으니이까 옳지 아니하니이까 하니
(마 22:18) 예수께서 그들의 악함을 아시고 이르시되 외식하는 자들아 어찌하여 나를 시험하느냐
(마 22:19) 세금 낼 돈을 내게 보이라 하시니 1)데나리온 하나를 가져왔거늘
(마 22:20) 예수께서 말씀하시되 이 형상과 이 글이 누구의 것이냐
(마 22:21) 이르되 가이사의 것이니이다 이에 이르시되 그런즉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마 22:22) 그들이 이 말씀을 듣고 놀랍게 여겨 예수를 떠나가니라

부활 논쟁(막 12:18-27; 눅 20:27-40)

(마 22:23) ○부활이 없다 하는 사두개인들이 그 날 예수께 와서 물어 이르되
(마 22:24) 선생님이여 모세가 일렀으되 ㄱ)사람이 만일 자식이 없이 죽으면 그 동생이 그 아내에게 장가 들어 형을 위하여 상속자를 세울지니라 하였나이다 신 25:5
(마 22:25) 우리 중에 칠 형제가 있었는데 맏이가 장가 들었다가 죽어 상속자가 없으므로 그 아내를 그 동생에게 물려 주고
(마 22:26) 그 둘째와 셋째로 일곱째까지 그렇게 하다가
(마 22:27) 최후에 그 여자도 죽었나이다
(마 22:28) 그런즉 그들이 다 그를 취하였으니 부활 때에 일곱 중의 누구의 아내가 되리이까 딤후2:23, 딛3:9
(마 22:29)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희가 성경도, 하나님의 능력도 알지 못하는 고로 오해하였도다
(마 22:30) 부활 때에는 장가도 아니 가고 시집도 아니 가고 하늘에 있는 천사들과 같으니라
(마 22:31) 죽은 자의 부활을 논할진대 하나님이 너희에게 말씀하신 바
(마 22:32) ㄴ)나는 아브라함의 하나님이요 이삭의 하나님이요 야곱의 하나님이로라 하신 것을 읽어 보지 못하였느냐 하나님은 죽은 자의 하나님이 아니요 살아 있는 자의 하나님이시니라 하시니 출3:6, 막12:26
(마 22:33) 무리가 듣고 그의 가르치심에 놀라더라

가장 큰 계명(막 12:28-34; 눅 10:25-28)

(마 22:34) ○예수께서 사두개인들로 대답할 수 없게 하셨다 함을 바리새인들이 듣고 모였는데
(마 22:35) 그 중의 한 율법사가 예수를 시험하여 묻되 눅10:25
(마 22:36) 선생님 율법 중에서 어느 계명이 크니이까
(마 22:37) 예수께서 이르시되 ㄷ)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셨으니
(마 22:38)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마 22:39) 둘째도 그와 같으니 ㄹ)네 이웃을 네 자신 같이 사랑하라 하셨으니
(마 22:40)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 마7:12, 갈5:14

그리스도와 다윗의 자손(막 12:35-37; 눅 20:41-44)

(마 22:41) ○바리새인들이 모였을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물으시되 막12:35, 눅20:41
(마 22:42) 너희는 그리스도에 대하여 어떻게 생각하느냐 누구의 자손이냐 대답하되 다윗의 자손이니이다 삼하23:2
(마 22:43) 이르시되 그러면 다윗이 성령에 감동되어 어찌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여 말하되
(마 22:44) ㅁ)주께서 내 주께 이르시되 내가 네 원수를 네 발 아래에 둘 때까지 내 우편에 앉아 있으라 하셨도다 하였느냐
(마 22:45) 다윗이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였은즉 어찌 그의 자손이 되겠느냐 하시니
(마 22:46) 한 마디도 능히 대답하는 자가 없고 그 날부터 감히 그에게 묻는 자도 없더라 막12:34, 눅14:6

1. 은전의 명칭
신25:1출3:6신6:5레19:18시110:1

22:1-14 혼인잔치의 비유
22장의 비유는 21장에 이어서 진행되고 있음을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가라사대로 보아 알 수 있다. 천국에 초청하는 문제를 비유로 설명 하셨다. 4절 소와 살진 짐승은 천국 잔치를 위해서 부족함이 없이 모든 것을 준비하고 맞이하고 계심을 말한다. 그러나 사람들(현재 예수님과 토론을 벌이는 유대인의 종교지도자들과 상징적으로 예수님을 믿지 않는 모든 사람)은 5절 돌아보지도 않고도외시하고 무시했다는 표현이다. 이에 대해서 7절 불사르고 구원의 초대에 응하지 않은 사람들에 대한 심판을 가리킨다. 11절 예복을 입지 않은 예의 없이 결례를 행하고 있으며 구원의 초대에 응하지 않음을 말한다. 14절 택함을 입은 자 하나님의 예정에 의해서 구원받은 사람을 말한다.
2절 혼인 잔치 gavmou"(가무-스) "예식, 결혼식"이라는 뜻으로 혼인 예식과 축복을 가르키는 말로 사용되었다.
4절 청한 사람들 keklhmevnoi"(케클레-메-누-스) 이것은 처음 초청을 받은 자를 의미한다(마20:16). 즉 하나님이 처음 선택한 유대인을 가르키고 있는 것이다.
9절 사거리 길에 oJdw'n(호돈-) "길, 진로, 도로"를 가리키는 말로 지방에서 도시로 들어가는 또 하나의 길에 맞드린 곳으로 이방인들이 모이는 장소를 말한다(마10:17, 막8:3, 눅24:32, 행27:28, 롬3:16).
12절 입지 않고 mh; e[cwn(메-엑콘-) 헬라어에는 두 개의 부정사(영어의 not에 해당하는)가 있다. 하나는 사실(事實)의 부정에 사용되는 oujk (우-)이고, 또 하나는 사상(思想)의 부정에 사용하는 mh;(메-)이다. 여기서는 mh;(메-)가 사용되었다. 이 사람이 예복을 입지 않고 온 것은 단순히 실수가 아닌 그의 정신적인 생각에서 온 것을 의미한다. 다시 말하면 의도적인 것이다. 11절 입지 않은 것에는 실제로 예복을 입지 않은 oujk(우-)로 사용되었다.

22:15-33 세금 내는 문제와 부활에 대하여
마21:23에서 권세에 대한 질문으로 시작된 유대 종교지도자들은 예수님의 계속되는 비유를 다 이해하지는 못했을 지라도 그에 따른 반론을 할 수가 없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갑자기 세금문제를 들고나와 예수를 곤경에 빠뜨리고자 했다. 만일 예수께서 세금을 가이사에게 내야 한다고 말하면 반유대주의자로 몰고, 안 내야 한다고 말하면 반로마주의자로 몰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예수님의 답변은 21절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답하심으로 이들은 더 이상 예수께 빌미를 찾지 못하고 돌아갔다.
성전에서 있었던 토론을 벌였던 유대종교지도자들은 물러가고 이번에는 23절 그 날에 같은 장소는 아닌 것으로 보이나 같은 날 이번에는 사두개인들이 부활의 문제를 교묘하게 질문하고 나섰다. 사두개인들은 부활을 믿지 않는 자들이었다.
21절 바치라 !Apovdote(아포도테) "넘겨주다, 도로주다, 회복하다"의 뜻으로 여기서는 원래 하나님의 것이었기에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에게 돌려드리다]의 뜻이다.

22:34-46 계명과 예수 출신에 대하여
34절 예수께서 사두개인들로 대답할 수 없게 하셨다 함을 바리새인들이 듣고 모였는데 바리새인들은 율법에 있어서 만큼은 자신들을 능가하는 사람이 없다고 생각했었다. 그래서 그들은 율법의 핵심이 무엇이냐고 물었다. 예수께서는 37절 하나님께 대한 사랑은 두 번째, 39절 사람에 대한 사랑을 말씀하심으로 이들은 더 이상 물을 수가 없었다.
36절 어느 계명이 poiva ejntolh;(포이아 엡톨레) 당시의 율법사들은 계명을 신체적인 것 248개 일년의 일수 365개로 나누어 있었는데 도합 613개의 계명 중에서 어느 것이 제일이냐고 묻는 것이다. 이들은 율법하나 하나가 모두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기 때문에 이 질문에 더 이상 예수도 대답을 하지 못하거나 하더라도 이제 그 빌미를 잡을 수 있다고 생각했던 것이다.

마21:23부터 계속된 예수께 대한 집요한 공격은 결국 당시의 이스라엘의 모든 지식계층(대제사장, 서기관, 장로, 사두개인, 바리새인, 헤롯당)이 총 동원된 질문 공세였다. 그러나 이들 모두의 질문에 예수께서는 비유를 사용하시며 모든 질문에 답하심으로 이들은 물러갈 수밖에 없었다.

Copyright 2002ⓒ 한국컴퓨터선교회(이영제 목사) All Rights Reserved.    ◇ 주석단어 Index( / 전체)    ◎ Help    ▲ Top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