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복음 15장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Index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요 15:1) 나는 참포도나무요 내 아버지는 농부라
(요 15:2) 무릇 내게 붙어 있어 열매를 맺지 아니하는 가지는 아버지께서 그것을 제거해 버리시고 무릇 열매를 맺는 가지는 더 열매를 맺게 하려 하여 그것을 깨끗하게 하시느니라
(요 15:3) 너희는 내가 일러준 말로 이미 깨끗하여졌으니
(요 15:4) 내 안에 거하라 나도 너희 안에 거하리라 가지가 포도나무에 붙어 있지 아니하면 스스로 열매를 맺을 수 없음 같이 너희도 내 안에 있지 아니하면 그러하리라
(요 15:5)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요 15:6) 사람이 내 안에 거하지 아니하면 가지처럼 밖에 버려져 마르나니 사람들이 그것을 모아다가 불에 던져 사르느니라
(요 15:7) 너희가 내 안에 거하고 내 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원하는 대로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
(요 15:8) 너희가 열매를 많이 맺으면 내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으실 것이요 너희는 내 제자가 되리라
(요 15:9) 아버지께서 나를 사랑하신 것 같이 나도 너희를 사랑하였으니 나의 사랑 안에 거하라
(요 15:10) 내가 아버지의 계명을 지켜 그의 사랑 안에 거하는 것 같이 너희도 내 계명을 지키면 내 사랑 안에 거하리라
(요 15:11)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이름은 내 기쁨이 너희 안에 있어 너희 기쁨을 충만하게 하려 함이라
(요 15:12) 내 계명은 곧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하는 이것이니라
(요 15:13) 사람이 친구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버리면 이보다 더 큰 사랑이 없나니
(요 15:14) 너희는 내가 명하는 대로 행하면 곧 나의 친구라
(요 15:15) 이제부터는 너희를 종이라 하지 아니하리니 종은 주인이 하는 것을 알지 못함이라 너희를 친구라 하였노니 내가 내 아버지께 들은 것을 다 너희에게 알게 하였음이라
(요 15:16) 너희가 나를 택한 것이 아니요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이는 너희로 가서 열매를 맺게 하고 또 너희 열매가 항상 있게 하여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무엇을 구하든지 다 받게 하려 함이라 요6:70
(요 15:17)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명함은 너희로 서로 사랑하게 하려 함이라 요15:12
(요 15:18) 세상이 너희를 미워하면 너희보다 먼저 나를 미워한 줄을 알라
(요 15:19) 너희가 세상에 속하였으면 세상이 자기의 것을 사랑할 것이나 너희는 세상에 속한 자가 아니요 도리어 내가 너희를 세상에서 택하였기 때문에 세상이 너희를 미워하느니라 1요4:5
(요 15:20) 내가 너희에게 종이 주인보다 더 크지 못하다 한 말을 기억하라 사람들이 나를 박해하였은즉 너희도 박해할 것이요 내 말을 지켰은즉 너희 말도 지킬 것이라 요13:16
(요 15:21) 그러나 사람들이 내 이름으로 말미암아 이 모든 일을 너희에게 하리니 이는 나를 보내신 이를 알지 못함이라
(요 15:22) 내가 와서 그들에게 말하지 아니하였더라면 죄가 없었으려니와 지금은 그 죄를 핑계할 수 없느니라
(요 15:23) 나를 미워하는 자는 또 내 아버지를 미워하느니라
(요 15:24) 내가 아무도 못한 일을 그들 중에서 하지 아니하였더라면 그들에게 죄가 없었으려니와 지금은 그들이 나와 내 아버지를 보았고 또 미워하였도다 시35:19
(요 15:25) 그러나 이는 그들의 율법에 ㄱ)기록된 바 그들이 이유 없이 나를 미워하였다 한 말을 응하게 하려 함이라 시69:4
(요 15:26) 내가 아버지께로부터 너희에게 보낼 보혜사 곧 아버지께로부터 나오시는 진리의 성령이 오실 때에 그가 나를 증언하실 것이요
(요 15:27) 너희도 처음부터 나와 함께 있었으므로 증언하느니라


15:1-17 포도나무이신 그리스도
1절 내가 참 포도나무요 !Egwv eijmi(에고 에이미) "나는 ...이다"라는 형식으로 대답하셨는데 이러한 용법은 요한이 여덟 번 말한 것의 7번째 것이다.

  • 내가 곧 생명의 떡이니(요6:35, 48)
  • 나는 세상의 빛이니(요8:12)
  • 내가 문이니(요10:9)
  • 나는 선한 목자라(요10:11)
  •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요11:25)
  •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요14:6)
  • 내가 참 포도나무요(요15:1)
  • 나는 왕이다(요18:37)

    예수께서 비유에 사용하신 나무는 무화과(막11:13, 눅6:44)와 포도나무(마7:16, 마26:29)인데 포도나무는 이스라엘에서 가장 좋은 나무로 인식되어 왔다. 포도나무의 열매가 없는 것은 황폐와 곤핍을 상징했다(렘8:13, 사7:23, 사24:7, 호12:12).
    내 아버지는 그 농부라 "농부" gewrgov"(게올고스) "경작자"로 포도원을 지키는 농부나 일만 하는 사람의 농부로서가 아닌 주인으로서 과실을 맺게도 하시며 맺지 않을 때는 제하실 수도 있는 모든 주권을 가지고 있는 주인을 말한다.

    2절 과실을 맺는 가지는 더 과실을 맺게 하려하여 "과실" karpo;n(카르폰)은 요한복음에 10번 나오는데(요4:36, 요12:24) 본 장에서만 8번 나온다(2절:3번, 4절:2번, 5절, 8절, 16절). 그만큼 포도나무의 역할이 오직 열매를 맺는데 있음을 말한다. 포도나무는 열매 이외에는 전혀 쓸모가 없는 나무이다. 목재나 약재로서 사용할 수도 없다. 오직 열매를 위해서 존재하는 나무이다. 이를 깨끗케 하시느니라는 3절 13:10에서 사용된 kaqarov"(카다로스) "깨끗한, 정결한"은 마음의 상태를 말하지만 여기서는 aujtov ... kaqaivrei(아우토 카다로이)로 사용되어 지시하는 aujtov(아우토)가 있어 나무나 가지를 깨끗하게 하고 있음을 말한다. 열매가 없거나 다른 가지에도 피해를 입힌다면 그 가지도 찍어 내어버릴 수밖에 없는 것을 말한다. 그것을 제거함으로 열매를 맺는 나무와 가지는 더 좋은 열매를 맺게되는 것이다. 마25:29의 "무릇 있는 자는 받아 풍족하게 되고 없는 자는 그 있는 것까지 빼앗기리라"는 말씀과 같은 뜻이다.

    3절 너희는 내가 일러 준 말로 이미 깨끗하였으니 제자들가룟유다를 제외하고는 깨끗하여 졌다. 이것은 예수님의 말씀의 능력으로 가능해 진 것이다. 지금까지 가르치신 모든 말씀을 말하시는 것으로 히4:12 "하나님의 말씀은 살았고 운동력이 있어 좌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감찰하나니"와 같다.

    4절 내 안에 거하라 나도 너희 안에 거하리라 "거한다" mevnw(메노)는 복음서에서 40번 나오는데 요한복음에만 27번 나오고 본 장에서만 11번 기록된 단어로 요한의 핵심적인 신학사상을 반영한다. 또한 이 말씀은 바울신학의 핵심을 이루게 되는 '그리스도 안에'(롬3:24, 롬6:23, 갈3:28)라는 흐름으로 이어진다. '거한다'는 의미는 예수그리스도를 구세주로 받아들인다는 뜻이요(요6:54, 56), 그 믿음을 계속해서 지켜 나가는 속한다의 의미며(요8:31), 사랑과 복종으로 말씀에 순종함을 의미한다(요15:9-10).

    5절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니 아버지와 그리스도가 하나인 것 같이(요17:21-22) 그리스도와 제자(우리)들이 하나인 일체성을 말하며 결코 떨어져 있을 수 없는 관계를 말한다.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의 말씀은 반대로 빌4:13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수 있느니라"로 이해될 수 있다.

    6절 가지처럼 밖에 버리워 말라지나니 사람들이 이것을 모아다가 불에 던져 사르느니라 잘라낸 가지는 말라 결국은 생명을 잃게되고 열매맺는 것 위에는 아무 쓸모도 없는 포도나무는 불에 태워질 수밖에 없는 것이다. 이 말씀은 계3:1의 사데교회의 경우 "살았다 하는 이름은 가졌으나 죽은자"라는 경고를 생각나게 한다.

    7절 내 안에 거하고 ...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 우리의 기도에 있어서도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를 이 말씀에 비교하여 생각해 보면 예수님 안에 거하고 있지 못하기 때문이다. 기도도 중요하지만 그 전에 예수 그리스도안에 거하는 것이 더 시급한 문제인 것이다. 예수 안에만 거한다면 이미 다된 것이나 다름이 없다. 예수께 붙어있는 가지가 절로 과실을 맺을 수 있는 것처럼 말이다. 올바른 간구는 자신의 욕심을 충족시키기 위한 것이 아니라(요일2:16) 오직 자신에게 향한 하나님의 뜻을 구하는 것이 되어야 한다(롬12:2).
    이루리라 genhvsetai(게네세타이)는 "- 되다"의 뜻으로 '이미 이루어 졌다'는 뜻으로 사용되었다. 막11:24의 "무엇이든지 기도하고 구하는 것은 받은 줄로 믿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그대로 되리라"는 말씀을 연상하게 한다.

    8절 과실을 많이 맺으면 fevrhte(페레테) "열매맺다, 움직이다"는 현재, 능동법, 가정형으로 genhvsesqe(게네스데) "되다, 계속하다"와 결합되어 사용됨으로 과실을 계속해서 맺고있는 상태를 말한다. 즉 예전에는 많은 열매를 맺었는데 지금은 못 맺고 있는 나무가 아니라 계속해서 잘 맺고있는 나무를 말한다.

    9절 나의 사랑 안에 거하라의 명령은 명령으로만이 아닌 이미 예수님께서 마련해 놓으신 '그 사랑 안에 계속하여 있으라'는 당부의 말씀이 되기도 한다. 10절 내가 아버지의 계명을 지켜 유대인들은 예수님께서 율법을 어긴다고 생각했지만 예수께서는 아버지의 계명을 지키셨다고 말씀하신다. 마19:17에서도 "네가 생명에 들어가려면 계명들을 지키라"고 하신다.

    12-14절 내 계명은 곧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하는 이것이니라 유대인들이 오히려 사람의 계명을 하나님의 계명으로 착각하고 있었음을 볼 수 있다. 마15:3, 막7:7 "너희는 어찌하여 너희 유전으로 하나님의 계명을 범하느뇨"라고 했다. 진정한 사랑은 친구를 위하여 목숨을 버릴 수 있으며 이 친구는 예수님이 말씀하신 것을 행하는 사람이다.

    15절 너희를 친구라 하였노니 예수는 먼저 우리의 친구가 되셔서 우리를 위해 목숨을 주셨다. 그리고 급기야는 우리에게 친구라고 부르신다. 유대인들은 예수를 세리와 죄인의 친구로다(마11:19, 눅7:34)라고 놀려 부른 적도 있지만 사실로 친구이신 것이다. 눅12:4에서도 "내가 내 친구 너희에게 말하노니"라고 불러주셨다.
    내 아버지께 들은 것을 다 너희에게 알게 하였음이니라 친구인 관계로 비밀스러운 것이 없었다.

    16절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제자들을 부르신 이유에 대해서 말씀하신다. 가서 과실을 맺게 하고는 복음 증거의 사명을 말한다(마28:19, 행1:8). 너희 과실이 항상 있게 하여 열매 맺는 것은 은사의 축복이며(롬1:11, 고전12장) 거듭난 생명의 영생하는 축복이다(벧전1:3).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무엇을 구하든지 다 받게 하려 함이니라 무엇이든 구하는 것을 주시는 기도의 축복이다(마21:22).

    17절 요한복음에 흐르는 주제가 예수그리스도의 사랑에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렇게 하시는 모든 이유가 너희로 서로 사랑하게 하려 함이로라하셨다. 새 계명이 사랑하라 하신 것이요(요13:34), 계명을 지킬 것을 당부하신 것(요14:15)도 모두가 사랑을 말씀하신 것이다(요15:12).

    15:18-27 박해에 대한 예언
    18절 세상이 너희를 미워하면 세상은 하나님과 적이 되는 것을 말한다(약4;4). 성경에서 세상은 사단의 권세 아래서(요14:30) 하나님께 대적하는 조직사회를 말한다.
    미워한 memivshken(메미세켄) "몹시 싫어하다, 미워하다"는 완료형으로 이미 미워하였고 지금도 미워하고 있음을 말한다. 예수님 당시의 사회란 헤롯의 지배아래 있었고 예수께서 태어날 실 때부터 죽으실 때까지 그들의 감시 속에 있었음을 인식해야 한다. 또한 세상은 당연히 영접해야할 예수그리스도를 영접치 아니 한 유대인들의 배척을 말하기도 한다. 세상의 핍박에 대해서는 공관복음에서도 기록하고 있는데 제자들의 사역과 연결되어 있다(마24:9, 막13:9-13, 눅21:12-19).

    19절 너희는 세상에 속한 자가 아니요 요한이 기술한 것의 특징중의 하나는 같은 단어를 반복하여 사용한 것이다. 본 절에서는 "세상"이라는 단어가 무려 5번이나 나온다. 그리고 전지차 ejk(에크)가 3번 나오는데 앞부분에 사용된 세상이 2회 사용되었고 1회 사용될 때 한번 더 나오고 마지막 2회를 앞두고 한번 더 나온다. 앞의 두 개 ejk(에크)는 "근본, 본질, 소속"을 뜻하는 반면 마지막에 사용된 ejk(에크)는 "나눔, 분리"를 말한다. 다시 말하면 앞 부분의 "세상" 3회는 '본질'적인 세상속의 근본을 말했다면 나중 2회 세상에서 나의 택함을 입은 자인고로 세상이 너희를 미워하느니라의 이 부분은 분리되어 말한 것이다.

    20절 종이 주인보다 더 크지 못하다 예수님의 핍박보다 제자들의 핍박이 더 클 수는 없다는 뜻과 동시에 나에게 핍박이 임한 것 같이 너희들에게도 임할 것이라는 뜻이다. 세상과 분리된 성령으로 난 모든 자들에 대한 핍박은 마지막 날까지 계속될 것이다(갈4:29).
    내 말을 지켰은즉 너희 말도 지킬 터이라 그러나 핍박하는 세력만 있는 것은 아니었다.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 따르는 현재의 제자들과 사람들이 있는 것처럼 제자들의 말을 지키는 사람도 있다.

    21절 내 이름을 인하여 ... 나 보내신 이를 알지 못함이니라 핍박의 시작은 예수그리스도의 이름을 인함이며 그 원인은 하나님을 알지 못하기 때문이다. 예수께서 십자가 상에서 한 처음 기도는 눅23:34 "아버지여 저희를 사하여 주옵소서 자기의 하는 것을 알지 못함이니이다" 저들이 알지 못하여 핍박은 하나 저들을 용서해 달라고 간구 해야 한다. 그러나 약4:17 "사람이 선을 행할 줄 알고도 행치 아니하면 죄니라"는 말씀을 기억해야 한다.

    22절 내가 와서 ... 지금은 그 죄를 핑계할 수 없느니라 예수와 그의 제자들이 모르고 행하는 일에 대해서 하나님께 용서를 청하였지만 그들이 회개하지 않는 이상 그 죄가 없어지는 것은 아니다. 예수그리스도를 대적하고 핍박한 것에 대해서 피할 수 없는 심판이 기다리고 있다(요12:48, 요일5:16).

    23절 나를 미워하는 자는 또 내 아버지를 미워하느니라 아들과 아버지를 별도로 생각할 수 없다는 것을 다시 한번 상기시킨다(요14:11, 20). 아들과 아버지는 하나인데 이 사상은 요한복음 전체에 흐르고 있다. 유대인들은 특히 아들은 버리고 아버지만 믿고있다고 자청하기 때문에 요한은 아들과 아버지를 모든 경우에 일체로 주장하고 있다.

    24절 내가 아무도 못한 일을 저희 중에서 하지 아니하였더면 예수께서 그동안 일으키신 기적들은 너무나 명백하여 부정할 수 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수님과 아버지를 거부하는 결과를 초래했다. 그들은 자신들의 유익을 지키기 위해서 예수를 거부하는 것을 아버지를 잘 믿는다고 스스로 생각했다(요16:2-3). 그러나 그것은 빛으로 나아오는 것을 막고 있는 사단의 세력에 이용당하고 그 속에 가친 꼴이 되었다.

    25절 그러나 이는 저희 율법에 기록된바 ... 말을 응하게 하려 함이니라시69:4, 109:3의 성취로 말씀하셨다. 예수께서 왜 '내 율법, 우리 율법'으로 말하지 않고 "저희 율법"이라고 하셨는지는 깊이 생각해볼 내용이다.

    26절 너희에게 보낼 보혜사는 요한에 의해서만 기록되었는데 한글개역성경에 "보혜사"로 번역된 것은 모두 요한복음에 4번 나온다(요14:16, 26, 요15:26, 요16:7). 그리고 원어로 같은 단어가 요일2:1에 "대언자"로 한번 더 나타난다.
    진리의 성령이 오실 때에 그가 나를 증거하실 것이요 성령이 오시는 목적은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기 위함이며(계19:10:대언의 영) 그는 '진리의 영'으로 오신다(요14:17, 15:26).

    27절 너희도 처음부터 나와 함께 있었으므로 증거하느니라는 직설법으로 해석할 수도 있으나 명령법 적으로도 해석할 수 있다. 현대인의성경에서는 "너희도 처음부터 나와 함께 있었으니 나를 증거해야 한다."로 번역했다. 이보다 더 강하게 영어의 리빙바이블(Living Bible)은 "And you also must tell..." '너희는 증거하라'는 의미로 번역했다. 원문의 "kai; uJmei'" de; marturei'te" kai(카이) 접속사 "그러므로, 역시"와 de(데) "역시, 또한"이 사용된 것은 [너희도 역시 증인이 되라]는 말씀이다(마28:18-20, 행1:8).

  • Copyright 2002ⓒ 한국컴퓨터선교회(이영제 목사) All Rights Reserved.    ◇ 주석단어 Index( / 전체)    ◎ Help    ▲ Top

    Previous chapter, Next chapter, Previous Book, Next Book, KJV